고운세상소개
고운세상NEWS
상담/예약

본문

칙칙한 피부의 원인 기미잡티, 복합레이저를 이용한 멀티토닝으로 치료하자

 

 

_ 평촌 고운세상 이지호원장

 

피부를 지저분하고 칙칙하게 만드는 기미잡티, 무엇이 문제인 걸까?

기미잡티는 자외선으로 인한 피부 속 멜라닌세포의 생성으로 인해 나타나는 것으로서, 이는 현대여성들의 가장 큰 고민거리 중 하나이다. 윤기 없는 칙칙함과 언제 생겨난 지도 모를 알 수 없는 잡티들로 인해 여성들은 각종 화장품에 의존하고 메이크업에 공을 들이기가 일쑤이다.

 

이러한 기미잡티는 자외선을 피하고, 스트레스 조절과 비타민 복용을 하는 등 멜라닌 색소억제를 통해 예방을 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 중 하나이다. 그러나 이미 생겨난 기미잡티는 피부과레이저시술 등을 통하지 않는 이상 스스로 없어지지 않는데다가 오히려 더욱 악화되는 경우가 많다.

 

기미잡티개선을 위해 효과 좋은 치료방법을 직접 찾아보아도, 너무 많은 레이저와 치료원리 때문에 어떤 방법을 선택해야 할지 갈피잡기가 어렵다. 또한 기미잡티를 시술하기 위해선 레이저자체의 일반적인 효과성도 검증을 해야겠지만,개개인의 피부타입이 저마다 다른 형태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같은 레이저를 사용했을지라도 각자 치료결과에는 차이가 있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고 만족도 높은 치료결과를 얻기 위해선 복합 레이저시술을 이용한 멀티토닝시술을 추천할 수 있다. ‘멀티토닝은 여러 가지 레이저를 복합적으로 이용하는 방법으로 기존의 방식인 하나의 레이저로 치료하는 것 보다 훨씬 효과적이다.

 

기미나 각종 잡티는 각각 피부 속에 얼마나 깊이 자리잡고 있는가와 색소가 얼마나 진하냐의 차이를 비롯해 개인의 피부타입에 따라 치료방법이 달라져야 하지만, 단독레이저 치료를 할 경우에는 여러 번의 반복된 치료를 할지라도 불규칙한 효과를 보이게 된다.

 

그러나 멀티토닝 시술은 C6레이저를 이용한 토닝, A-TONE을 이용한 토닝, 아포지레이저를 이용한 토닝, 강력한 에너지로 색소를 치료하되 안정적으로 시술할 수 있는 프랙셔널 타투스타를 포함해 색소와 혈관성 병변을 모두 치료하는 옐로우 레이저, MAX-G 레이저 등 이렇게 총6가지 레이저를 병행하여 복합성 병변치료는 물론 미백치료에 시너지 효과를 볼 수 있다.

 

각각의 레이저마다 고유의 파장과 멜라닌의 흡수도를 고려하여 깊은 곳에 있는 색소(기미, 주근깨, 잡티)나 피부표면에 있는 색소(기미) 또는 진한색소나 흐린색소 등 단독 레이저로 치료하기 힘든 부분들을 여러 가지 진보된 색소레이저의 조합으로 복합치료를 함으로써 효과를 높여 치료를 할 수 있다. 또한 병변 부위에 적절한 레이저를 사용함으로써 피부에 불필요한 손상을 입히지 않으므로 부작용을 줄일 수 있다.

 

치료기간은 병변 정도에 따라 다르기는 하지만, 검버섯, 주근깨 잡티 등 표피색소는 1회 혹은 2~4주 간격으로 2회정도의 시술로 효과를 볼 수 있고 기미, 화이트닝 등 미백치료는 1~2주 간격으로 3~5회 정도 시술로 효과를 볼 수 있다.